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  김동길 연세대 명예교수   “노무현,  자살이라도 해야한다

"일국의 대통령을 지냈다는 자가 그토록 비겁하게 굴어서야..." 2009-04-15 11:04 데일리안 인용

김동길 연세대 명예교수가 15일 자신의 홈페이지에 올린 글에서
노무현 씨가 국민에게 사과하는 의미에서 자살이라도 해야 한다”고 주장해 파문이 일고 있다.

김 교수는 이 글에서 “그가 5년 동안 저지른 일들은 다음의 정권들이 어떻게 바로잡을 수 있다고
하더라도 도덕적인 과오는 바로잡을 길이 없으니 국민에게 사과하는 의미에서 자살을 하거나
아니면   재판을 받고 감옥에 가서 복역하는 수밖에는 없겠다
”고 주장했다.

김 교수는 “인류의 역사의 어느 때에나 인간에게 있어 가장 소중한 것은 진실인데 진실이 없으면
사람이 사람구실 못하게 마련”이라며 “그런 자가 공직의 높은 자리에 앉으면 많은 백성이
고생을 할 수밖에 없다. 노무현 씨는 정말 딜레마에 빠졌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김 교수는 “노무현 씨가 남의 돈을 한 푼도 먹지 않았다고 끝까지 우기기는 어렵게 되어 가는

 듯하다   잘못을 저지른 사람이   자기의 과오를 시인하기가 어렵다는 사실을   모르는 바 아니지만
그래도 일국의 대통령을 지냈다는 자가 그토록 비겁하게 굴어서야 되겠느냐”고 비판하기도 했다. ....
.[데일리안 = 김성덕 기자]

=> 2009, 05, 23일 노무현 부엉이 바위에서 투신 자살

 

자신이 떳떳하면 재판과정에서     이명박 정부의 부당성을 지적하고  밝혀야 하는 것이

옳은 방법입니다

검찰이 수사한 노무현의 혐의 내용에 대해서    변호사 자격을 가진 노무현이가

스스로 생각해봐도   법정에서   저신의 결백을 입증할 자신이  없으니까     

유서를 써놓고  부엉이 바위에  간 것으로 보는 시각이 많습니다

 

노무현은 대통령이 되기 전까지는 괜찮았는데,

 대통령이 된 후에     대통령으로 만들어준 정당을 버리고       배은망덕한 행동으로

<열린 우리당>을 창당하면서   완전히 이전과 다르게     한나라당과 닮은 행태를 보이고

지지자와   보통국민에게     가치가 顚倒(전도)된 모습을 보였기  때문에   재임 중에

많은 지지자들이 떠났습니다

2)  2011, 05, 23  11:20  김동길 연세대 명예교수  “노무현이 잘한 일이 뭔가”… 

                                                           "노무현 잘한 일이 뭔지 내게 가져다 보여달라"

 

데일리안 인용,  이충재 기자(cj5128@empal.com)
네티즌들 노선 차별 없다면 차라리 한나라당 입당하라 - 모두의 광장 - 안철수 팬클럽 안사모 : news1306114621_248469_1_m.jpg
▲ 김동길 연세대 명예교수) ⓒ데일리안
김동길 연세대 명예교수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2주기인 23일
"노무현이 잘한 일이 뭐야.
있으면 조목조목 적어서 나에게 가져다 보여달라"고 말했다.

김 교수는 이날 자신의 홈페이지에 올린 "노무현 추종자들에게"란 글에서
"18대 대통령 선거를  1년 남짓 앞둔   이 시점에서 노무현 당을 꿈꾸는 자들이
 있다기에   내 의견을 몇 마디 개진할 수밖에 없다"며 작심하고 노 전 대통령과
 ´친노´인사들을 비판했다.

그는 "노무현 추종자들은 제발 고갯세하며 설치고 다니지 마.
이명박 때문에    흔들흔들하는  이 나라를     더 흔들어 놓을 참인가.
이번엔 집단 자살이라도 할 것인가"라고 원색 비난했다.

그는 노 전 대통령에게도 "나는 그의 임기 중에   단 한 번도
그의 이름에  ‘대통령’이라는  한 마디를 붙여본 적이 없어.    왜?
노무현’하고는 ‘대통령’이라는 말이 뒤따라 나오지를  않았기 때문에"라고 말했다....
 
=> 안사모 회원이신 다산제자님도 2014, 07, 04 댓글에서  지적하신 것처럼
취임 직후 검사들과의 대화 시간에 한 언행이라든지,  " 대통령 못해 먹겠다 "
푸념섞인 말이라든지 . . .
마치 초등학생이 천방지축으로 좌충우돌하듯이   모순된 정치적  언행을 반복하면서 
  노무현은 스스로 " 내가 대통령이 될 줄 몰랐다"라고 말할 만큼

나라의 지도자로서    준비가 안된    무능한 푼수 대통령이라는 말도   많았습니다


그러기에 재임기간 내내 양식있는 국민은 " 저런 사람이 대통령이 되었나 ?"라고

 많은 실망을 했습니다

대통령의 일을 감당하기에는  능력이 부족하고 준비가 안되었던 것입니다

 

그러나  노무현의 극적인 죽음이   감성적인 국민을 자극하여  극적으로
 지지율이  반전하였고  노무현을 맹종하는  정치배우들이  노무현의 죽음을 부활의 계기로
 활용했다는 평가도 많습니다
 
친노들이 하는 것을 보면 <놈현스럽다>의 해설처럼  상식과 원칙을 제멋대로 바꾸는
신뢰할 수 없는 고집쟁이로 보입니다

 

  • profile
    복지세상 2014.11.22 13:39
    새누리당에 맞서 싸우려면 아군 수를 하나라도 늘려야 할 것입니다. 그 일이 비록 힘들더라도 참고, 또 참으며 함께 가려고 노력해야 합니다. 저는 친노들과 전쟁을 너무 많이 벌인 나머지 온 몸이 피범벅이 된 사람입니다. 그들이 미워서가 아니라 내편 아니면 모두가 적으로 규정하고, 승자독식하려는 그들의 사고방식이 틀렸기 때문에 싸웠습니다. 그래도 함께 가지 않으면 희망이 없습니다.
  • ?
    교양있는부자 2014.11.22 20:10

    안사모 회원님들 중에 친노무리를 적으로 간주하는 분은 없을 것입니다

     

    다만 친노의 핵심인사들 보다    안철수 의원님이 인품, 능력, 국가와 국민에게

    봉사하려는 정신이      비교우위에 있다고 생각하기에 

    안철수  의원님을   더욱 강렬하게 지지하는 것으로  봅니다

     

    저 또한 친노무리가     전두환 노태우 등 군사력으로 정권을 빼앗은

    민주주의 파괴자들을   숭배하는 쭉정이 보다는  낫다고  자신에게

    위로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노무현 정부 때 보다 더  품격있는  정치가 구현되기를 바라는 분들은

    무능한 친노무리가 한국정치를 주도하면

    무능한 노무현 정부의 복사판이 될 것으로  염려를  많이 하고 있습니다


    비노 진영에서 한국 정치의 주도 세력으로 등장해야  친노 보다 나은 정치를
    실현할 것으로 봅니다

    친노무리는 국익을 챙기고  보통국민을 보살피는 일  보다 계파 이익을 우선하  

    역할을 바르게 인식하지 못하여  꼬리로 머리의 역할을 하자는 억지를 부리면서 

    한국의 정치를  퇴화시키고 있다고 봅니다

     

    결국 친노무리는 주도세력이 아닌   지원세력으로 역할을 수행해야

    한국정치가    무능노무현 정부 때 보다   더 나은 품격있는  민주주의로

    전하게 될 것입니다

     

  • ?
    nagnais 2014.11.23 23:47
    과거 교수가 직업이던 김동길이라는 분은 입만 열면 김대중 노무현 비판만 하던데
    부모와 자식간을 천륜이라 호칭하고 .
    한 나라의 임금이나 대통령은 아무리 팔푼이라 해도 하늘이 낸다고 했습니다.
    만약 김 동길씨가 다만 약간이라도 학식이 있고 준비된 자라면 먼저 자신의 인격부터 관리할수 있어야 할 것입니다.
    전 절대 김 동길씨를 하나의 인격체라고 볼수가 없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42712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53559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53475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53050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63821   대한민국사랑
6949 진실의 소리 앞에 여야 없어 / 정치권, 국민의 간절한 요구에 귀 기울여 0 5260   철수랑
6948 삼성그룹 3남매 쪼개기, 이건희 생각인가? 이건희 의중 없었다면? 0 7269   철수랑
6947 양의 탈을 쓴 막가자는 세상, 불법 묵인한 결과 국민에게 산사태로 덮쳐 0 4607   철수랑
6946 [못난이 정치인들 좀 배워라. 정말 부럽다] 중국, 굴뚝에서 금융대국으로 야심 / 위안화 글로벌 통화 불지펴 2 5609   철수랑
6945 이명박, 박근혜, 홍준표와 안상수 산성 중 어느 것이 더 튼튼? 0 7436   철수랑
6944 대한민국은 호갱 공화국, 비싸야, 비싸도 팔리는 이상한 나라 1 4990   교양있는부자
6943 다시 보게 된 칼럼, 왜? / 손석희 뉴스 국민 관심과 박근혜 지지는 반비례 2 5 7656 2014.11.27(by 교양있는부자) 철수랑
6942 박근혜의 세월호 유가족에 대한 문전박대, 잊지 못할 고통 안겨 줘 1 0 5805 2014.11.27(by 다산제자) 철수랑
6941 안철수 음해비방한 수개표 선거 조작 허위사실 유포 범죄행위에 강력 법적 처벌해야 7 2 10177 2014.12.04(by 철수랑) 철수랑
6940 안철수 “국민과 함께하는 통합의 정치돼야” 2 1 5149 2015.02.12(by 다산제자) 교양있는부자
6939 '文캠프 이적설'에 금태섭 "예의가 없다" 2 0 5585 2017.07.03(by 교양있는부자) 교양있는부자
6938 새누리당 김무성 누나이며 현대그룹 현정은의 어머니인 용문학원 이사장 김문희, 비리로 실형 1 1 15722 2014.11.25(by 미개인) 철수랑
6937 ‘왜곡의 일상화’ 카드 돌려막기 식 악순환 정치 종식하라 0 7058   철수랑
6936 방산비리 삼양화학, 민주화 의지 꺾은 전두환 최루탄과 뚤리는 방탄복으로 돈 벌어 / 국보법 위반? 0 16126   철수랑
6935 삼성 이건희 동생 신세계그룹 이명희 일가 비자금 의혹, 졸부들의 비리 행진 볼썽사납다 1 21800   철수랑
» 노무현은 왜 죽었을까 ? 노무현이 잘한 일이 뭔가 ? .... 김동길 연세대 명예교수 3 0 11543 2015.04.07(by nagnais) 교양있는부자
6933 ‘통일 대박’이 아닌 ‘평화 대박’이 먼저, ‘왜곡의 일상화’ 비정상 정치 언제까지? 0 5214   철수랑
6932 "장기집권 아니라, 영구집권 기도하고 있다" 1 0 5270 2014.11.20(by 교양있는부자) 철수랑
6931 박근혜의 구멍 없는 정치와 천기도 누설하는 손발 안 맞는 참모 0 4958   철수랑
6930 우주 선진국 수조원 퍼붇는데, 우린 쪽지예산 가지고 달탐사? 장난하나? 2 0 9169 2014.11.19(by 미개인) 철수랑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9 40 41 42 43 44 45 46 47 48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