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머니투데이 방윤영 기자]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일베(일간베스트 저장소)에서 세월호 피해자를 모욕하는 사진을 게시해 논란이 일고 있다.

일베의 한 회원은 지난 26일 '친구 먹었다'는 제목으로 단원고등학교의 교복을 입은 채 한 손으로는 어묵을 들고

다른 한 손으로는 일베 회원임을 인증하는 모양을 만들어 찍은 사진을 게시했다.

이 사진은 "바다에서 숨진 친구 살을 먹은 물고기가 어묵이 됐고, 어묵이 된 친구를 자신이 먹었다는 뜻"이라고

풀이 되고 있다. '오뎅'(어묵)은 일베에서 세월호 참사 희생자들이 '익사해 물고기 밥이 됐다'며 조롱하는 의미로

사용한다.       어묵탕이라고도 부른다.

그동안 일베에서는 세월호 참사 피해자들을 기리는 노란 리본 대신 어묵을 넣은 사진을 게시하거나

다수의 어묵 사진을 첨부한 뒤 "아들, 여기 있던 어묵 어디갔니?   뱃속이요(배 안에 있다는 뜻)" 등의 글을 올려왔다.

논란의 사진이 SNS,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빠르게 퍼져 나가자 이를 접한 누리꾼들이 공분하고 있다.

누리꾼들은 "오뎅이 그런 뜻으로 사용된다니. 소름돋는다", "도대체 사람이 할 수 있는 일인지 상상조차 못하겠다",

 "단원고와 단원고 학생들, 그리고 피해 학생들을 모욕하는 행위다. 적극적으로 대응해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논란이 일자 일베에 게시된 원문은 현재 삭제된 상태다.

 

=>  띄웠다가 사라지기를 반복하는 일베는 무슨 목적을 가진 것일까 ?

     혹시  심리전단이 암약하는 것일까 ?

 

일베 회원들의  유권자 등급은    1류, 2류, 3류, 4류 중에  4류이겠지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55669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66968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66446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66074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76573   대한민국사랑
7049 친 일본색 롯데, 제2롯데월드 사고 등을 벗어날 꼼수 의혹 "동반성장 협약식" 진정성에 싸늘한 시선 0 5477   철수랑
7048 차라리 이명박 찍겠다던 그들(= 친노) .... 친노의 뜻대로 친노의 심술대로 이명박이가 당선 2 0 6087 2015.02.09(by 교양있는부자) 교양있는부자
7047 [ 새누리당 논평] ‘호남의 아들’ 운운은 소도 웃을 일이다. 2 1 5902 2015.02.05(by 교양있는부자) 교양있는부자
7046 짐승들이 인간을 욕해 - 짐승만도 못한 인간? 인간만도 못한 짐승? 1 5850   철수랑
7045 현대차, 매출 부진과 후계 불확실성 속 한전부지에 세워 질 '초고층 저주론'흉흉 0 9136   철수랑
» 세월호 피해자를 모욕하는 사진을 게시해 .... 여기 있던 어묵 어디갔니 ? 뱃속에 0 6084   교양있는부자
7043 안철수 “ 박근혜 정부 불투명한 국정운영, 국민 분노 하늘 찔러” 4 1 4582 2015.01.27(by 교양있는부자) 교양있는부자
7042 새정치연합 전당대회, ‘빨갱이 몰이’와 전면전 선포하는 지도자 나와야 회생해 0 5433   철수랑
7041 새누리당 대권 후보 김문수 테마기업 대주전자재료 회장 임무현, 감옥동기로 끈끈 '회사 실적은 악화'' 0 11723   철수랑
7040 인권변호사에 대한 적반하장의 수사는 또 하나의 국가범죄이다 2 5140   철수랑
7039 위기의 금융 - 농협 회장 최원병 수천억 특혜대출 의혹 / 농협의 묻지마 대출? 1 4 12264 2015.01.25(by 교양있는부자) 철수랑
7038 정치 재판을 자인한 대법원과 헌법재판소, 결국 국민이 이들을 심판할 수밖에 0 6006   철수랑
7037 000 변호사의 문재인에 대한 공개질문 ㅡ 문재인 아들 특별한 혜택으로 취업 ? 11 6 12978 2017.07.03(by 교양있는부자) 교양있는부자
7036 김정은이 서울에 오겠다고 하면, 환영? 거절? 이것이 문제로세 0 5212   철수랑
7035 김무성 사돈 테마기업 유유제약, 주가 폭등시 일제히 팔아 "주가 올렸나" 의혹 0 14986   철수랑
7034 안철수 이해하는 사람 한 명은 최고위원에 들어가야 2 6 11203 2015.01.22(by 즐거운일) 교양있는부자
7033 새누리당 김무성은 하늘에서 낸 대표? 0 4268   철수랑
7032 박근혜 대통령, 가장 껄끄러운 상대는 3 2 5668 2015.01.30(by 교양있는부자) 교양있는부자
7031 현대 정몽구 현대글로비스 대량매각 불발, 이틀새 2.6조 날아가 / 욕심과 욕망은 화를 불러 0 5073   철수랑
7030 노동자가 아닌 노예, 장식품 된 헌법의 기본권 조항들 1 5679   철수랑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4 35 36 37 38 39 40 41 42 43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