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서울여대 정보보호영재교육원 입학식, 안철수 의원 등 응원

 

인성과 실력 함께 갖춘 '화이트 해커'의 꿈, 서울여대에서.. 2기 90명 입학

 

2015.03.14  15:46:38  강수민 기자  |  mini@veritasnews.kr
 

[베리타스알파=강수민 기자] 서울여대(총장 전혜정)는 14일 오전11시 50주년기념관

국제회의실에서 '2015학년도 정보보호 영재교육원 제2기 입학식'을 개최했다.

 

서울여대 정보보호 영재교육원(원장 김명주 정보보호학과 교수)은   서울/인천/경기/강원

지역에서 유일하게 중고등학교 영재들을 대상으로 정보보호 및 보안 분야 전문가를 길러내는

 기관이다.

 바롬인성교육으로 대표되는 서울여대의 인성교육과 수도권 최초로 개설된 서울여대 정보

보호학과의 전문성 교육이 결합해 전문성과 윤리의식을 겸비한 화이트 해커를 양성하고

있다는 평가다.

지난해 6월 서울여대가 교육부로부터 정보보호 영재교육원 운영대학으로 선정된 후 제1기

교육을 시작해 올해 1월 수료생 86명을 배출했고, 이번에 2기 90명의 입학식이 진행됐다

 

전혜정 총장은 환영사를 통해 "오늘 입학한 학생들이 '탁월한 화이트 해커'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전문화 교육은 물론이고, 서울여대 바롬인성교육을 토대로 한 정보윤리교육에도 심혈을

기울이겠다"며 "인성과 실력을 함께 갖춘 화이트 해커의 꿈을 이곳 서울여대에서 이루어

나가길 바란다"고 축하의 말을 전했다.
 
축사를 전하기 위해 참석한 안철수 국회의원은 27년 전 낮에는 의사로서 진료를 보고 밤에는

새벽까지 백신프로그램 개발에 열정을 쏟았던 이야기를 들려주며 진로 선택에 대해 조언했다.

 

안 의원은 "업을 선택할 때 '이 직업에 얼마나 많은 열정을 쏟을 수 있는지'를

고민해봐야 한다"며 "사회에 보탬이 되고자 하는 '공익적 마음'을 품고 공부해 사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날 입학한 90명의 학생들은 28일부터 11월14일까지 8개월간 화이트 해커의 꿈을

키워나가게 된다. 입학생들은 중학생 45명, 고등학생 45명으로, 7.4대 1(중등기초과정),

5.53대 1(고등기초과정) 등 높은 경쟁률을 뚫고 선발됐다.

 

학생별 수준에 맞게 기초과정, 심화과정, 해킹준비과정, 해킹추적과정 등으로 나뉘어 교육이

진행되며, 실무 교육과 더불어 현장 실습과 기업체 방문, 바른 인성 함양을 위한 인성교육 등이

이루어진다.

강사로는 서울여대 정보보호학과 교수들을 비롯해 (주)안랩, (주)라온시큐어 등 다양한 정보

보호기업 관계자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 서울여대 정보보호 영재교육원 입학식이 14일 실시됐다. 전혜정 서울여대 총장과 안철수

 국회의원의 격려 축사가 이어져 눈길을 끌었다. 서울여대 정보보호 영재교육원은 서울/

인천/경기/강원 지역에서 유일하게 중고등학교 영재들을 대상으로 정보보호 및 보안 분야

전문가를 길러내는 기관이다. /사진=서울여대 제공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40349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50983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51212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50601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61453   대한민국사랑
7129 석유공사 뇌관 잡고 MB 정조준 / MB감옥비어 있나? 정조준이 엉뚱한 곳 잡는 검찰 헛방? 0 3920   철수랑
7128 김무성대표'약속'은 없던 일, 다시 '정쟁'속으로? 1 2 8312 2015.03.22(by 미개인) 철수랑
7127 AIIB 결정 3월말 시한부, 안보냐? 먹거리냐? - 5천만 경제밥솥 미로 1 1 5443 2015.03.22(by 미개인) 철수랑
7126 문재인의 박근혜 만남 인증 샷, 국민 분노 파장 커져 1 4701   철수랑
7125 부영그룹 창업주 이중근, 막대한 배당금과 일감규제와 세금납부 등 일석삼조 챙긴 귀재 0 8191   철수랑
7124 멋지다 ! 이재명 성남시장님, 야당의 지도자급으로 성장하기를 기원한다 2 0 5812 2015.04.10(by 교양있는부자) 교양있는부자
7123 세월호 참극 1년, ‘이게 나라냐’는 절망 외에 한 일이 무엇인가? 1 3572   철수랑
7122 교육부는 친일인물을 ‘민족의 사표’로 둔갑시킨 참사를 사죄하고, 역사교육 개입을 즉각 중단하라 0 2889   철수랑
7121 박근혜에게 정치를 배운다? 0 3200   철수랑
7120 빵집·분식·밥·국수·중국집까지 “CJ 점령”, 법망 빠져나가 소상공인들 무차별 공격 0 5841   철수랑
» 서울여대 정보보호영재교육원 입학식, 안철수 의원 등 응원 0 9489   교양있는부자
7118 임종룡 금융위원장 후보 “기재부 2중대, 개혁 물건너 갔다” 비판론 0 3171   철수랑
7117 독묻힌 꿀 금리, 국민재산 담보 최악의 수 / 억지수혈로 가계부채 폭탄 1 5029   철수랑
7116 취업한파에도 이공계는 출신은 따뜻함을 느끼고 있다 - - 안철수 조언이 적중 0 3218   교양있는부자
7115 SK텔레콤 ‘T가족포인트’ 폐지…가족 유인 뒤 돌연 없었던일 "이건 사기다" 0 5027   철수랑
7114 우리는 아직도 조선총독부 치하에 살고 있는가? 0 2872   철수랑
7113 정몽준의 현대중공업, 적자 속 각종 악재와 여직원만 암암리 퇴직 종용 파문 0 7710   철수랑
7112 “소득 4천만 원 넘어도 건보료 0원”… 건강보험 재정의 충실화를 위해서 제도 개선이 필요 0 4056   교양있는부자
7111 대선 부정선거 쿠데타가 ‘헌법’ 탓? 국회는 개헌 논의 중단해야 0 3453   철수랑
7110 무상급식과 무상보육에 대한 예산부족 타령 , 해외은닉재산 발굴로 해결할 수 있다 1 1 5148 2015.03.11(by 교양있는부자) 교양있는부자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