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야권 유력 차기 대선주자인 새정치민주연합 안철수 의원이 공정한 제도에서 혁신이 일어나고 성장과 분배가 일자리로 이어져 선순환되는 경제시스템 ‘공정성장론’을 한국경제 해법으로 제시했다.

안 의원은 7일 새정치연합 ‘2015 다함께 정책엑스포’ 기조강연을 통해 “한국 사회 각 분야에서 ‘불공정’이 만연되어 있는데, 경제분야에서도 불공정한 시장과 분배구조가 성장잠재력을 가로막는 구조적인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안 의원은 “국가는 공정한 시장환경(공정거래위원회 권한 강화 등), 공정한 분배(비정규직 기준을 사람에서 업무체계로 개혁 등), 공정한 조세체계(누진세제 확립 등)를 만들어 각 경제주체들의 혁신이 가능하게 해야 성장을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20150407000600_0_99_20150407104603.jpg?t
안 의원은 “정부가 공정한 제도(공정시장ㆍ공정분배ㆍ공정조세)를 만들면 각 경제주체들의 혁신이 가능하고 자연스럽게 공정성장론의 성장동력인 혁신성장이 가능하다”며 “혁신성장으로 대기업이 글로벌전문대기업으로, 중소기업이 독일의 히든챔피언과 같은 중견기업 또는 대기업으로, 창업자는 성공해서 중소기업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안 의원은 공정성장론의 기본 인프라로는 공정분배와 생산적 복지를 소개했다. 공정분배는 성장의 과실이 공정하게 분배되는 사회를 만들자는 것으로, 이를 위해 안 의원은 ▷시장감시강화 ▷비정규직을 사람 중심에서 업무 중심으로 개혁 ▷혁신성장을 통한 일자리 창출 등을 강조했다.

또 생산적 복지는 소득불평등 해소와 패자부활이 가능한 사회를 만드는 것이 핵심으로 안 의원은 ▷공정한 조세체계 확립으로 중부담중복지 ▷노인 및 장애인 등 자활 ▷교육ㆍ보육시스템 개혁 ▷재교육시스템 구축 등을 제시했다.

killpass@heraldcorp.com



출처: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2D&mid=shm&sid1=100&sid2=265&oid=016&aid=000068808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39175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49853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50047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49405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60282   대한민국사랑
7169 박근혜와 새누리당은 모순 덩어리, 이승만과 이명박 누가 거짓말쟁이? 1 4106   철수랑
7168 삼성출신 황창규 KT회장, 사상최대 1조 적자에 무배당하고 알짜회사 팔아 250억 위로금 잔치와 임원보수에 펑펑 1 6088   철수랑
7167 독재자 최후의 날은 소리 없이 급작스럽게 와 0 4248   철수랑
7166 ‘역사 교과서 관련 여론조사 결과’ 꼼수 발표를 규탄하며, 한국사 교과서의 국정화 포기를 촉구한다! 1 5075   철수랑
7165 허창수 GS건설, 일감 몰아주기 논란 - 전경련 수장 자격론 제기 0 6833   철수랑
7164 한국사교과서 ‘국정화’를 위한 포석, 김정배 국편위원장 취임 우려스럽다 0 5984   철수랑
7163 아베의 한국에 전쟁선포, ‘중학생 전과정’ 한국 독도침략, 미래 전쟁불사 해석…전세계 전방위 홍보 0 3547   철수랑
7162 "국회의원 400명은 돼야" 발언에….. 김무성이 하는 말은 ? 3 3960   교양있는부자
7161 투표와 개표를 휴지 취급하는 부정선거 대한민국, 조폭집단 비난 못 면해 1 3005   철수랑
7160 안철수, 문재인의 ‘소득주도성장론’에 문제 제기 2 1 4476 2015.04.12(by 교양있는부자) 교양있는부자
7159 [휴먼스토리] 이종걸 새정치민주연합의원 ..... 신흥무관학교 설립자이신 이회영 선생님의 후손 0 7049   교양있는부자
» 안철수 “공정위 권한 강화해야”…‘공정성장론’ 제시 1 2991   일파만파
7157 안철수, 달라졌다? "큰 죄를 졌다. 비록 실패했지만…" 2 10 13952 2015.04.07(by 쿠킹호일) 일파만파
7156 통합진보당 해산 후 관악을… 대한민국 갈등 스펙트럼 전부 -국가분열 ‘한국 진흙탕’ 축소판 0 6716   철수랑
7155 박근혜의 최악과 야당 부재의 공조, 사상 최대의 정치권 위기 1 2881   철수랑
7154 변호사 자격을 가진 노무현이가 스스로 생각해봐도 법정에서 자신의 결백을 입증할 자신이 없으니까 6 6 7751 2017.07.03(by 비회원(guest)) 교양있는부자
7153 두산그룹 박용성 소환 초읽기, 박범훈 중앙대 전 총장 특혜 파문 칼날 -'친이 좌장 이재오 축출설' 0 7373   철수랑
7152 유승민 '문재인, 8년전 한 일을 알고 있는데...' 1 0 3542 2015.04.04(by 교양있는부자) 교양있는부자
7151 “저녁 술자리가 무서워” 기업도 정부도 ‘경계령’ .... 김영란 "부정부패 척결, 한국의 발전과 도약 이끌 것" 1 1 4900 2015.04.03(by 교양있는부자) 교양있는부자
7150 현대중공업 정몽준의 정경유착, 부정부패 척결의 칼끝에 있나? 1 7355   철수랑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