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국민의 절규, ‘때리는 시어머니 박근혜와 말리는 시누이 문재인’이 펼치는 최악의 정치 시대
문재인을 지지하는 서울대 법대 교수 조국은 왜 지난 대선이 총체적 부정선거임을 외면하는가?
 
송태경icon_mail.gif 기사입력 2015/05/20 [08:16]
▲     ⓒ 송태경                                         뉴스300

국민의 분노 99도, 아직도 체감하지 못하고 있는 박근혜와 문재인 - 그러나 물은 반드시 끓어 
  
‘때리는 시어머니보다 말리는 시누이가 더 밉다’는 속담이 있다. 앞에서 면박을 주는 사람보다 옆에서 빈정대는 사람에게서 더 깊은 분노를 느낀다는 뜻으로 쓰이곤 한다. 
  
이명박근혜가 저지른 부정선거에 대해 책임을 묻는 국민들에게 문재인이 “나와 박근혜는 역사상 가장 깨끗한 선거를 하였다.”며 찬물인지 변 바가지인지를 뿌렸다. 이명박근혜에게는 대한민국의 법대로 하면 되지만, 문재인은 법보다 정치적인 책임을 물어야 하기 때문에 더 화가 나는 것이다. 
  
대한민국의 헌정질서를 파괴한 부정선거에 대해 국민들이 ‘박근혜 퇴진’으로 책임을 묻는데 ‘박근혜 사과’라는 꼼수 용어를 만들어 문재인과 함께 추임새를 넣는 일부 인사들에 대해 역사는 불의라고 기록할 것이다. 
  
불의한 머슴들에게 책임을 묻는 국민들의 분노는 99도다. 끓으려고 하면 불을 줄이는 세력들의 방해공작이 있지만, 국민들의 주인 됨을 확인하는 정의의 물은 반드시 끓는다는 것이 역사다. 박근혜와 문재인 그리고 불을 줄이는 사람들은 불이 꺼져 물이 끓지 않을 것이라고 하지만 그것은 오판 중의 오판이다. 
  
지난 2012년 대선 당시 대선 후보 문재인을 공개적으로 지지하고 나선 바 있는 친문의 기둥이라고 할 수 있는 서울대 교수 조국이 5월 18일 JTBC 뉴스룸에 출연해 지난 4.29재보궐선거 참패로 사퇴론에 휩싸인 새정치연합 대표 문재인에게 혁신을 주문하였다. '문재인은 어떻게 해야 된다고 생각하느냐'는 손석희의 질문에 자신의 살을 베어 내주고 상대의 뼈를 끊는다는 의미의 ‘육참골단’이란 용어를 사용하면서 “엄정한 기준에 따라 친노건 호남이건 모든 기득권을 잘라야 한다. 국민의 마음만 바라보고 ‘사즉생’의 각오로 혁신해야 한다. 혁신을 약속하고 혁신을 이루지 못하면 물러가겠다고 해야 한다. 절차적 정당성을 넘어서는 정치적 선택과 결단·돌파력이 필요하다”고 충고 했다. 
  
조국에게 궁금한 것이 있다. 왜, 지난 대선이 총체적 부정선거임을 외면하는가? 아니면 부정선거가 아니라고 생각하는가? 아니면 외면 내지 모르쇠가 문재인에게 도움이 되기 때문인가? 어떤 이유를 대도 최고 지성인 학자로서 조국은 도의적 책임을 면할 수 없다고 본다. 
  
조국은 법 전문가다. 전 국정원장 원세훈과 군 사이버사령부 전 심리전 단장 이모(61)가 선거법 위반으로 구속된 것만으로도 이명박근혜가 대한민국의 헌정질서를 위배한 것은 천하가 다 아는 진실이다. 문재인 멘토 이전에 학자로서 국민들이 제기한 선거무효소송을 속개하라고 주장해 줄 수 있는 것이 아닌가? 그런데 본질은 외면한 채 정치공학적으로 문재인 도우미에 충실한 발언만 하는 것을 보면서 안타까운 마음이다. 
  
국민의 분노 온도는 99도다. 그러나 아직도 체감하지 못하고 있는 문재인에게 정의의 물은 반드시 끓는다는 것을 깨닫도록 해 주며, 부정선거 불법권력과 정면 승부를 하라고 길잡이를 해 주는 것이 진정한 동지의 역할이라고 생각한다. 부정선거를 외면한 정치공학적 발언은 꼼수라고 생각된다. 고름은 절대로 살이 되지 못한다. 고통스럽지만 고름은 짜야 한다. 
  
정치에 좀 더 관심 있는 국민들은 오늘날 박근혜와 문재인이 펼치는 정치를 대한민국 역사상 최악의 정치, 가장 나쁜 정치로 규정한다. 정치라고 할 수도 없다며, 폭력도 추잡한 폭력이라고 분노한다. 국민은 때리는 시어머니 박근혜보다 말리는 시누이 문재인이 더 최악의 정치 시대를 만들고 있다고 생각한다. 
  
페친의 글에 “내가 박근혜라도 퇴진할 생각 못 하겠다. 부정선거 했는데 야당은 탄핵도 안 시켜주지 국민은 퇴진하라고도 안 하지. 그러니 외교를 핑계로 밖으로 더 나갈 수밖에 없다.”는 말을 우스개로 듣지 말아야 할 것이다. 이 말속에는 국민들의 문재인에 대한 분노가 얼마만큼 큰지를 보여주고 있음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조국은 문재인에게 마지막 기회가 있다고 했는데, 이런 국민들의 분노를 알았을 때만이 그 마지막 기회가 가능하다고 판단된다. 


<출처 : 뉴스300  http://www.news300.kr/sub_read.html?uid=4723&section=sc27&section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43131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54083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53867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53577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64187   대한민국사랑
7229 황교안 국무총리후보자는 스스로 사퇴하는 것이 본인에게 더 나은 것이라고 할 수 있다. 2 3239   백파
7228 정몽준 위기, 현대 중공업 산업재해와 수조 적자 최악 노사분쟁 0 3510   철수랑
7227 박근혜, 문재인, 김무성 - 기만 정치 누가누가 잘하나? 0 4000   철수랑
7226 안녕히 1 2709   백두산호랑이
7225 SK텔레콤, 네오에스네트웍스 고가매수 인수 후 오히려 적자에 퍼주기 논란 등 연이은 구설수 0 7917   철수랑
7224 시행령의 또다른 이름은 "대통령령"이다 3 1 3560 2017.07.03(by 다산제자) 다산제자
7223 초대 - 공명 투개표 방안 정책토론회 : 전자개표, 언제까지 할 것인가? file 0 2718   철수랑
7222 국가보안법 뒤에 숨은 황교안의 종북 의혹, 빈틈없는 검증 요구돼 0 3257   철수랑
7221 문재인과 함께 요동친 ‘바른손’, 대선후보 시절 주가 10배 부침 - 4.29재보궐 전후도 급등락 0 11340   철수랑
7220 새정치연합 혁신위 설치는 문재인이 혁신의 대상임을 고백한 것 0 3451   철수랑
7219 중국 마윈의 코리안페이 선전포고에 멘붕, 근미래 금융지배 무형 신용창조(빚=돈) ‘새 연금술’ 0 6150   철수랑
7218 대한민국이 정치인들의 떡인가? 국민을 우롱하며 가르치려고 해? 0 2342   철수랑
7217 최경환의 '화려한 눈속임 초이노믹스', 세계경제 회복세에 한국만 거꾸고 -막 내리고 퇴장하라 0 2790   철수랑
7216 황교안 공안통 총리 낙마론에 ‘벌써 플랜B’, 청와대 ‘진짜후보 만지작’ 분분 0 3784   철수랑
7215 박근혜와 정부에게, 누가 진짜 빨갱이? 0 3032   철수랑
7214 아베 정권이 선동하는 ‘동아시아의 위기’는 거짓말 0 2616   철수랑
» 국민의 절규, ‘때리는 시어머니 박근혜와 말리는 시누이 문재인’이 펼치는 최악의 정치 시대 0 4030   철수랑
7212 지휘자 정명훈, 부동산 재복까지 - 92억 산 빌딩 226억 0 18160   철수랑
7211 박근혜, 이명박, 대법원, 중앙선관위에게 - 18대 대선 부정선거를 묻겠다. 국민에게 답변하라. 0 3412   철수랑
7210 언론시장 대변화 조짐, 뉴시스와 뉴스1 합병수준에 대자본'포커스통신' 가세 0 10412   철수랑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