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박근혜, 유신회귀는 불만 유신을 넘어야 만족?
왕조시대도 임금을 무한 비판하는 자유가 있었는데, 21세기 대한민국에서 박근혜를 비판하면 명예훼손? 기가 막혀
 
송태경icon_mail.gif 기사입력 2015/11/23 [20:57]
▲     © 송태경                                     뉴스300

‘부정선거쿠데타 박근혜는 불법권력으로 정통성이 없다’며 국회의원 강동원이 현 정부에 대한 정체성을 규정했다. 국민들은 대선 직후부터 부정선거로 박근혜는 가짜 대통령이라며 선거무효소송도 제기하고, 대통령직무정지가처분소송도 하고, 내란 및 국헌문란의 범죄자로 고발도 하고, 이런 일련의 재판을 통째로 묵살하며 범법을 저지르고 있는 대법원 판사들을 고발도 하고, 재판을 무법으로 열지 않자 고발과 고소인이 승소한 것이라는 법적 입장도 표명하고, ‘박근혜 퇴진’을 요구하며 국민이 분신으로 저항하고, 집회와 시위 등 맨주먹으로 할 수 있는 것은 다 동원하여 항거하고 있다.

 

이런 일련의 국민주권회복을 위한 저항에 불법권력을 총 동원하여 국민의 주인 됨을 짓밟는 행태를 놓고 ‘유신 빨갱이 박정희 시대’로 회귀했다고 하거나 ‘신 유신 빨갱이 박정희 시대’가 되었다고 한다. 그러나 실질 내용은 ‘유신 빨갱이 박정희’도 감히 하지 못 했던 일들이 자행되고 있어 ‘유신 빨갱이 박정희’를 뛰어 넘는 반역사 반민주의 폭거라고 한다.

 

그러나 폭력과 불의와 몰상식은 정의와 상식과 법치를 절대로 이기지 못 한다. 불법폭력은 잠시 힘 있는 것처럼 보이는 안개 같은 것이다. 안개가 걷히면 밝은 햇살이 빛나는 것이 진실이다. 인간은 폭력, 불의, 악한 생각을 계속하면 정신적인 소프트웨어가 망가져 혼이 비정상인 폐인이 된다. 불법부정의 범죄를 범하고 이를 덮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지지 않는 폭력을 계속하다 보니 ‘혼이 비정상’ 즉 정신 나간 미친 언행의 강도가 이미 도를 넘었다.

 

그러나 국민들은 절대로 불법 폭력세력을 용납하지 않는다. 반드시 몰아내는 것이 역사 정의다. 이승만, 박정희, 전두환, 노태우가 역사정의 손에 의해 응징 받았고, 역사는 이승만과 박정희, 전두환, 노태우를 반란 및 국헌문란의 범죄자로 영원히 바꿀 수 없게 기록했다.

 

세종대왕은 “백성이 나를 비판한 내용이 옳다면 그것은 나의 잘못이니 처벌해서는 안 되는 것이오. 설령 오해와 그릇된 마음으로 나를 비판했다고 해도 그런 마음을 아예 품지 않도록 만들지 못한 내 책임이 있는 것이니 어찌 백성을 탓할 것인가?”라는 역사의 기록이 있다. 왕조시대에도 백성은 임금을 무한 비판하는 자유가 있었는데, 소위 21세기 민주국가를 표방하고 있는 대한민국에서 박근혜를 비판한 것이 박근혜에 대한 명예훼손이라니 기가 막힌다.

 

세월호에서 고등학생을 포함한 304명의 국민이 수장되는 학살의 장면을 생중계하는 동안 박근혜는 어디 있었는가? 국민의 생명을 구해야 할 골든타임 7시간 동안 박근혜는 안 보였다. 그래서 박근혜에게 7시간 행적을 밝히라고 하는데 어떻게 이것이 박근혜에 대한 명예훼손이 되는가? 박근혜는 의혹이 증폭되지 않게 하기 위해서는 명예훼손이라는 억지를 부리지 말고 진실을 밝히면 되는 것이다. 감추는 자가 범인 이라는 것은 어린아이들도 안다.

 

7시간에 대한 이야기를 하나 더 하겠다. 세종대왕은 특히 관비의 출산 휴가를 7일에서 100일로 연장했는데, 산기가 임박해서까지 지친 몸으로 일하다 미처 집에 이르기도 전에 출산하는 경우가 있어 출산 전에도 한 달간의 휴가를 내주었고, 보살필 사람이 없어 산모가 목숨을 잃기까지 했던 것을 가엾게 여겨 산모의 남편에게도 30일의 휴가를 주어 부부로서의 도리를 다하게 했다고 한다. 백성을 사랑한 세종대왕, 역사는 그를 성군이라고 기록했다.

 

그런데 세월호 특별법에 의해 세월호참사특위가 진상규명을 위해 사고 당일 박근혜의 7시간 행적에 대한 조사 방침을 확정하자 진상규명을 위해 철저한 조사를 외쳐야 할 위원 중 새누리당 측 위원들은 적반하장 기자회견을 열어 박근혜 7시간을 조사하면 전원 총사퇴하겠다는 협박의 해괴망측한 행위를 하더니 그대로 행동하였다. 새누리당 측 위원들의 이런 행위는 ‘세월호 특조위가 청와대 관련 조사를 개시할 경우 여당 추천위원들이 전원 사퇴 의사를 표명한다.’는 해양수산부 내부 지침에 따른 것이라는 해양수산부 문건이 언론에 공개되면서 여론은 벌집을 쑤셔놓은 듯 하며 국민의 분노는 하늘을 찌르고 있다.

 

박근혜의 행적 7시간 조사를 막기 위해 필사적으로 엄호하면서 7시간 행적을 밝히자고 하는 것은 좌파들의 정치적 음모라는 카드까지 휘두르는 것을 보면서 청와대가 7시간 이야기만 나오면 극단적인 노이로제 반응을 보이는 것은 문제가 있다는 자백이라고 국민들은 판단하고 있다. “도둑이 제발 저린다.”를 스스로 자백하는 것이며 이런 행위는 혼이 비정상 세계에서나 할 짓이지 304명의 국민이 생으로 수장된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에서는 할 일이 아니라며 헬조선 국민들은 분노하고 있다. 진실은 반드시 밝혀진다. 이것이 역사정의다. 


<출처 : 뉴스300  http://www.news300.kr/sub_read.html?uid=6244&section=sc27&section2=>

  • ?
    다산제자 2015.11.24 07:30
    특위에 예산도 넉넉하게 편성시켜 놓았으니 철저히 조사하여 한점 의혹도 없게 하고 총체적 시스템결함을 적시하여 재발방지에 최선을 다하는 계기로 삼아야 할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47454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58514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4 57835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57793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68128   대한민국사랑
7469 황교안과 정종섭에게, 짐승과 사람의 차이가 무엇인가? 2 4556   철수랑
7468 與野 여론 눈총에 FTA 먼저 처리 후 엉뚱한 법안 JYJ법(방송법 개정안) 통과 1 2886   백파
7467 박주선 신당 추진위 29일 오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통합신당 추진위원회 출범식을 열었다 2 3259   백파
7466 여야 지도부·예결위원 실세예산 대구·경북(5천600억원)과 호남(1천200억원) 지역 예산으로 2 2977   백파
7465 새정치민주연합 황주홍 의원이"문 대표는 잇단 선거 패배, 부산 지역구 불출마에 대한 책임을 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3 3824   백파
7464 안철수가 대한민국 제19대 대통령이 됩니다! 3 5785   BaeksejiBackseJi
7463 박근혜와 새누리당 앞에만 서면 작아지는 새정치연합, 화적떼 정치 수준이라는 국민들 분노 모르는가? 1 3379   철수랑
7462 안희정, 안철수 결단은 ‘쿠테타’, 문재인 반동은 ‘혁명’인가? 4 7136   일파만파
7461 '안철수 멘토' 한상진 "친노가 당 망칠 것" 6 10 6864 2015.12.09(by 꾀고리) 일파만파
7460 ‘창조적 소수’에서 범죄자가 된 부정선거 불법권력, 전 국민이 ‘신 창조적 소수’가 되어 심판에 나서 0 3292   철수랑
7459 최경환 부총리 리더십은 ‘공백’ “지도에도 없는 길을 가겠다”며 지난 1년5개월간 70조원이 넘는 각종 경기부양책을 내... 1 1 2743 2015.12.01(by 다산제자) 백파
7458 국민을 혼내고 가르치려는 대통령···” 2 2807   백파
7457 국민은 말 들으라 …일방향 박근혜 정부가 ‘담화 정권’ 2 2840   백파
7456 문재인에게 ‘정치’란 무엇일까? ‘불법대선 불복선언’ 아니면 ‘정계은퇴’ 중 선택해야 1 4 4305 2017.07.03(by 이윤석) 철수랑
7455 2015년 5억 이상 세금 체납 2226명 명단 추가공개… 빼돌리기 백태 아궁이속 현금 6억 돈가방 80억 주택에 와인 1200병 0 5710   백파
7454 박근혜는 왜 YS를 7분 조문했나? 청와대는 7자만 나오면 경기(驚氣)해? 0 3558   철수랑
7453 새누리당은 왜 빨갱이를 닮으려고 애를 쓰는가? 2 0 4629 2015.11.26(by 꾀고리) 철수랑
» 박근혜, 유신회귀는 불만 유신을 넘어야 만족? 1 1 4133 2015.11.24(by 다산제자) 철수랑
7451 새정치연합에 새정치 개혁혁신 의지는 과연 있는것인가? 1 4 3240 2017.07.03(by 비회원(guest)) BaeksejiBackseJi
7450 지난 14일 열린 ‘민중총궐기 투쟁대회’엔 시민 13만명이 거리에 나왔는데 ‘왜’가 없다 0 3056   백파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 391 Next
/ 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