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정치/사회 ♜♞♟ 토론 게시판입니다.
* 퍼온 기사의 경우는 꼭 출처를 밝히고 본문 하단에 주소 링크(새창으로 뜨게)를 걸어주세요. 기사의 출처표기와 링크가 없거나, 중복 게시물, 깨진 게시물(html 소스가 깨져 지져분한) 등은 사전 통보 없이 이동 또는 삭제 될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호남민심 대변하는 정당 국민의당 49% … 더민주의 2배
현역의원에 투표 않겠다 51.5% … 53%가 야권연대 필요
569913.jpg
4월 총선을 앞두고 광주·전남지역에서 국민의당은 40%대의 견고한 지지율을 유지하고 있는 반면, 더불어민주당(이하 더민주)은 20% 후반대의 지지율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광주일보가 설 연휴를 앞두고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리얼미터에 의뢰, 지난 2∼3일 이틀 동안 광주·전남지역 유권자 1014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총선에서 지지할 정당으로 42.9%가 국민의당을 꼽았다.

반면, 더민주의 지지율은 28%에 그쳐, 국민의당에 비해 무려 14.9%포인트나 뒤처진 것으로 집계됐다. 새누리당은 9%, 정의당은 2.8%의 지지율을 보였다.

광주에서의 국민의당 지지율은 41.4%, 더민주 지지율은 29.7%로 11.7%포인트의 격차를 보였다. 전남에서는 국민의당이 44%, 더민주가 26.8%로 무려 17.2%포인트 차이가 났다.

이는 국민의당 창당 이전인 지난해 12월 29∼30일 광주일보가 리얼미터에 의뢰, 광주·전남지역 유권자 106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안철수 신당 41.9%, 더민주 29.4%)에 비해 격차가 더 벌어진 것이다.

이승만 국부 발언 등 각종 악재로 인한 전국적 지지율 하락세에도 광주·전남지역에서 국민의당이 견고한 지지율을 보이고 있는 것은 더민주에 대한 민심 이반의 폭이 그만큼 넓고 크다는 것을 반영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여기에 호남 신당 세력과의 합당과 창당 등에 따른 컨벤션 효과도 영향을 발휘한 것으로 풀이된다.

더민주는 문재인 대표의 사퇴와 외부 인사 영입 등으로 분위기 반전에 나섰으나 김종인 비대위원장의 국보위 참여 논란 등이 겹치면서 돌아선 지역 민심을 잡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이를 반영하듯, 호남 민심을 대변하는 정당으로 응답자의 과반수에 가까운 48.9%가 국민의당을 선택한 반면, 더민주는 26.1%에 그쳤다.

국민의당과 호남 신당 세력과의 통합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52.2%가 잘했다는 평가를 내렸고 더민주의 제1야당 역할에 대해선 53.9%가 잘못하고 있다고 답변했다.

차기 대통령 적합도 조사에서는 안철수 국민의당 공동대표가 33.3%로 1위를 차지했고 더민주 문재인 전 대표가 21.5%, 박원순 서울시장이 17.8%,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7.9%로 집계됐다.

4월 총선에서의 야권연대에 대해 52.8%가 필요하다고 답한 반면, 필요없다는 응답도 30.5%나 됐다.

이와 함께, 광주·전남지역 현역 국회의원에 대한 물갈이 여론도 거셌다. 전체 응답자의 51.5%가 현역 국회의원이 아닌 다른 후보에 투표하겠다는 의사를 보였다.

출처:http://www.kwangju.co.kr/read.php3?aid=1454598000569913004
  • ?
    8855hs 2016.02.05 10:15
    일파만파님 기분좋네요.
    설지나면 지지할 정당은? 국민의당이 상승곡선으로 지지가 상승되겠지요? 기대해봅니다.
  • ?
    충교한 2016.02.05 12:22
    국민의당과 안철수의원을 지지하는 지지자로써는 반가운 뉴스임에는 틀림없으나
    광주 전남에서 더민주를 압도하는 지지율을 기반으로 타지역에 불을 붙여야 되는데.......
    국민의당선거대책본부등 선거관련종사자는 온갖 지혜를 동원해
    충청을 거쳐서 경기 서울로 국민의당바람을 태풍급으로 불게 해야됩니다
    저의집에도 선거권이 있는 사람이 저와 아내 아이들셋 이렇게 다섯인데 어떻게 국민의당을 찍게하지? 방법이 없을까요?
    집사람은 지금까지 살면서 누구 찍었는지 한번도 말을 안했고...
    애들은 다커서 누구 찍으라고 말도안하지만 말해도 통할거 같지도 않고...
    맨날 안철수의원 좋은사람 이라고 떠들었는데 찍어줄라나......
    그래도 다행인거는 아이들이 누구지지한다고 아빠한테 얘기하지는않네요.... 정치에 관심없는 요즘애들이라
  • profile
    title: 밀집모자드림프렌 2016.02.07 14:17
    저는 투표를 조건으로 용돈을 줄 생각입니다 저희 집도 투표권자가 다섯인데요 다 돈으로 매수할 생각입니다 하하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정치개혁과 일상으로 돌아감 2 10597   눈사람글방
오름 우리 루리웹 (매니아=오덕후) 회원 들이 세월호 침몰로 죽을 때 문재인 대선후보 님의 행적과 안철수 대선후보 님의 행적 file 2 19210   흑묘
오름 박근혜나 문재인은 다 같이 유신졍권의 공작정치와 선동정치를 배우며 자란 사람들이다. 한 사람은 청와대 안방에서 ... 1 3 20971 2017.04.17(by 회원101) 일경
오름 대한민국 시스템을 바꿔주세요! 3 20511   슈렉
오름 안철수 후보님에게 필요한 것은 2 31457   대한민국사랑
7562 미국 전 대통령 클린턴 섹스 스캔들과 민주 법치, 우리 정치의 독재와 무법 0 5191   철수랑
7561 "국가테러대책회의 의장이 나였어?" 동영상 보기 0 2699   개성상인2세
7560 징역형 이상 형량 보유 국회의원 예비후보 명단 0 3412   개성상인2세
7559 국민의당, 1호 정치혁신 공약은 '의원 국민파면제' 4 6 4533 2016.03.05(by 지리산목동) 바람속에서
7558 민주 법치 파괴하고 박근혜는 비단 옷 입고 밤길 가고, 문재인은 모래성 쌓아 1 0 3235 2016.02.18(by uni****) 철수랑
7557 대통령 부정선거, 대법관 13명 고발 기자회견 0 2722   개성상인2세
7556 개성공단 폐쇄 홍용표 통일부장관 질타 (동영상 보기) 0 2177   개성상인2세
7555 박근혜는 하고 싶은 것만 해? 박근혜와 국민 중 누가 강해? 0 2908   철수랑
7554 2016년 낙선운동 명단 보기 0 4304   개성상인2세
7553 부탁합니다. 0 2174   가평항아리
7552 시한부 대한민국 / 그 뒤엔 백약이 무효 / 유일한 열쇠는? 0 2542   철수랑
7551 국민의당은 비난보단 정책으로 1 2513   가평항아리
7550 ‘박근혜는 대통령 될 수도, 되어서도 안 됨’ 자로 잰 듯 평가, 박근혜식 소꿉장난 정치 종식해야 0 3894   철수랑
7549 히틀러 정치 선전부 장관 괴벨스보다 더 간교한 꼼수 정치, 정치인들이 국민 더 속이면 대한민국 무너져 1 4918   철수랑
7548 정책정당으로!! 1 2491   8855hs
7547 서민의 아픈소리 4 7 4219 2016.02.08(by 현산옹) 가평항아리
7546 악마로 변질된 법의 악랄한 갑질, 법치국가 대한민국을 붕괴시키고 있어 0 2701   철수랑
7545 새로운 정치 기대합니다. 1 3 3455 2016.02.08(by 현산옹) 가평항아리
» 총선서 지지할 정당 … 국민의당 43%·더민주 28% 3 8 4968 2016.02.07(by 드림프렌) 일파만파
7543 원샷법 vs. '담대한변화' 1 2290   눈사람글방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385 Next
/ 3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