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의국대사 醫國大師 [나라를 고치는 의사, 깨달은 사람 국민멘토]
안사모에서는 안철수 박사님에 대해 ‘의국대사’ 또는 ‘안님’라는 애칭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작은 의사는 병을 고치고, 더 나은 의사는 사람을 고치고, 진정으로 큰 의사는 나라를 고친다.
小醫治病 中醫治人 大醫治國 - 도서 안철수의 서재 수록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그 돈은 과연 누구 주머니에서 나온 돈일까요?
사람은 돈을 쫒아서는 행복해 질 수 없습니다.  
인간성과 정신적 가치를 추구할 때 정신적으로나 물직적으로도 행복해 질수 있습니다. 
국가의 역활은 내 통장에 얼마를 입금해 주겠다고 약속하는것이 아니라 
양심과 품위를 지키며 정당하게 노력하면 
자신과 가족의 행복을 추구하고 
타인을 도울 여유를 가질 수 있다는 사회에 대한 믿음을 만들고 그것을 보호하는 것입니다. 
이것은 대통령 한 명의 힘으로는 할 수 없으며 
국민 한사람 한사람이 국가의 가치란 무엇인가에 대해 깨달고 그것을 원할 때에만 가능합니다.
지도자는 국민들에게 돈이 아닌 희망과 가치를 제시해야 합니다.

적폐란 무엇입니까? 
부동산 공화국, 학벌사회, 사람보다 돈이 우선하는 풍조, 타인에 대힌 신뢰를 잃어버린 사회를 해결 할 의지와 노력이 없는것이 적폐가 아닙니까? 
무능력을 숨기기 위해 자신을 숨기고 신비주의 이미지로 치장하며 문제를 해결할 기회를 놓치는것이 적폐가 아닙니까? 
타성에 젖어 문재인의 실체를 보지 못하시는 분들은 지난 대선 박근혜의 대세론에 속아 허깨비 같은 무능력자를 지지했던 무지몽매한 사람들을  기억봐야 합니다. 
노무현 대통령의 죽음에서 부터 지금까지 문재인은 한번도 국민의 의지의 구심점이 되어 적폐와 싸워 승리한적이 없습니다. 
오직 노무현 대통령과 김대중 대통령의 유산이라는 철옹성 안에서 남의 도움만 구걸하며 변화를 갈구하던 국민의 역량을 자신들의 생존에만 이용했을 뿐입니다. 
어찌 이것이 적폐가 아니며 어찌 이런 사람들이 적폐청산의 자격을 가질수 있겠습니까?

저급한 친문 하수인들의 도발에 신경써서 대응할 필요가 없습니다.
국민들이 보는것은 자잘한 해명이 아니라 그것에 대응하는 자세입니다.
이명박 대통령이 안후보님을 키웠다고 하면 그 시절 제일 많이 큰 사람은 시장경쟁의 검증에서 선택받은 내가 아니라 문재인후보라고 하면 됩니다. 그리고 저는 문후보님이 국민의 편에서 승리 한것을 한 번도 본적이 없는데 어떻게 그 자리에 계신지 비결이 궁금하다고 하면 됩니다.
사드배치을 찬성하는것을 문제삼는다면 나는 문제를 자신의 정치적 성향에 따라 조건반사적으로 결정하는것이 아니라 국익과 국민의 안전을 신중하게 고려해서 유연하게 결정한다라고 하면 됩니다. 정부에 대한 신뢰는 그렇게 만드는것이지 지도자의 정치적 성향이 만드는것이 아니라고 하면 됩니다. 또, 혹시 지금도 사드배치를 반대하십니까? 라고 물으면 됩니다.
통진당이나 김종인 처럼 철학없이 이용가치만 보고 결정하지 않는다고 하면 됩니다.
박영선의원은 또, 언제 버릴것 이냐고 물으시면 됩니다.
적폐세력으로 시비를 건다면 통진당도 끌어들이고 필요하면 나도 끌어들이고 김종인도 끌어들여 이용만 하고 버리는것은 생존을 위해서라면 국민도 버릴수 있는것 아니냐 하며 지금 당장은 솔깃한 말을 할수 있어도 지나온 행보는 속일수 없다고 하시면 됩니다.

지금 우리가 처한 국제정세의 변화와 북한의 위협은 우리가 현실에 안주해서는 안된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지금 당장의 달콤한 유혹에 빠져 안주하는 것은 미래에는 감당하기 어려운 고통으로 다가올 수 밖에 없습니다. 
나 안철수는 진실을 외면하지 않고 국민들을 속이지 않겠다고 하시면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공지 [안님 축하메시지] 안사모 2주년 축하드립니다. 123 77364 2017.10.29(by ultra****) 안사모
오름 안철수님게 1 2779 2018.04.03(by 퇴직교사) 백치여인
오름 2018년에도 화이팅 입니다!! 1 4921 2018.01.04(by 엄기웅) run_freeman
오름 힘내세요! 1 8613 2017.08.05(by 젠틀설) 우부좌무
오름 안철수 의원님 께서 지금 부터 노력을 하시면 충분히 20대 대선에서 승리를 하실 수 있다고 봅니다. 8950   흑묘
오름 안철수 의원님 지금 부터 20대 대선을 준비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2 10491 2017.05.10(by gida****) 흑묘
1707 국가를 청렴하게 만들어서 국가 자금을 확보하기 2668   흑묘
1706 국민을 믿고 국민과 함께 가시기 바랍니다. 2815   혼란과희망
1705 나는 안철수가 좋다 3092   우부좌무
1704 안후보님을 위한 막판 필승의 선거전략에 대한 조언 !!! 2793   플레밍의세손가락법칙
1703 안철수 대선 후보 님을 위해서 다른 대선 후보님 들의 사퇴가 필요 하다고 봅니다. 2689   흑묘
1702 안철수 대선후보님 국방 개혁에 관한 의견 입니다. 1963   흑묘
1701 안철수 의원님 이제 박근혜 전 대통령 에게 진지하고 강력하게 심리적인 압박과 정치적인 압박을 하여야 됩니다. 1956   흑묘
1700 님은 님 그데로만 계시면 됩니다 1844   Architect
1699 천안함 유가족과 관련된 문제의 해결책 2087   흑묘
1698 안철수 님이 토론 능력을 늘리기 위해서 필요한 연습 방법 3 3662 2017.04.21(by 혼란과희망) 흑묘
» 상대방은 돈으로 행복을 살 수 있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2254   혼란과희망
1696 제왕적 대통령제를 차단하기 위한 개헌은 철저하게 살펴보는 것을 추천 드립니다. 1881   흑묘
1695 신백현중학교2학년 이민석이 올립니다. 2 3097 2017.04.15(by 퇴직교사) people21quiun
1694 이시대의 마지막 성군이 되어 주세요 2 2515 2017.04.18(by 흑묘) 책이좋아서
1693 자동 전기 계량기및 전기폭탄만 안맞아도 대는 정책 부탁드립니다 1 1938 2017.03.30(by 가을사랑4034) 가을사랑4034
1692 한반도판 후쿠시마 (쓰나미 지진) 재앙 사태를 초기에 차단하기 1914   흑묘
1691 토론회 이해하기쉽고 재밌습니다 항상 지지하고있습니다 파이팅^^ 2230   부정부패방산비리척결
1690 작금의 탄핵정국은 羊頭狗肉이 문제의 본질이다 file 3066   플레밍의세손가락법칙
1689 스웨덴의 29대, 31대 총리 페르 알빈 한손과 우병우 전 민정수석 2512   흑묘
1688 안철수 의원님 께서 주장하신 독일식 교육제도와 저의 개인적인 생각 3010   흑묘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7 Next
/ 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