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프리 톡톡은 익명으로 자유롭게 올리는 수다방입니다. 자랑질이나 넋두리도, 고민, 낙서도 모두 환영!
* 익게를 악용해 비방, 분위기를 흐리는 등의 글은 짤릴수 있습니다.
* 운영진에게 문의 및 건의는 '문의/건의' 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이곳에 올릴시에는 이동됩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세월호 침몰로 아직 시신을 찾지 못한 유족들은 얼마나 가슴이 아프겠습니까? 다시 한번 애도의 뜻을 표하면서 이 글을 씁니다.

1970년도에 원양어선을 타고 스페인령 라스팔마스로 조업간 한국선원이 한바다에서 사망할 경우, 선장이 장례의 절차를 따라 "수장"을 하는 수가 있었다고 합니다. 물론 유품과 머리카락과 손발톱 등 신체의 일부는 소중히 싸서 유족에게 전달하였다고 합니다.

세월호 인양에 대한 기술적 문제 등으로 자신할 수 없는 처지에 엄청난 예산을 투입하여 모험하기 보다는 침몰된 세월호 선체에 (바닷물에 쉽게 부식되지 않는) 특수 재질의 체인을 연결하고 해수면 위에 (무인등대 처럼) 원형의 대형부표를 띄우고 

위령비형태의 조형물을 미인양된 시신의 숫자만큼 설치하고, 이곳을 지나가는 선박들로 하여금 슬픈역사를 잊지말도록 하는 취지와 이곳에서 정부차원의 추도식을  진행하여 전국민들에게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는 계기로 삼으면 어떨까하는 조심스런 제언을 해 봅니다.

그리고 미인양시신 유족들에게는 특별위로금 명목으로 다른 유족(시신을 찾은)에 비하여 총지원금(보.배상금)의 50% 금전을더 지원하도록 하고  - - -


왜냐하면 해수부의 제시방법대로 선체에 체인을 걸기 위하여는 잠수부가 들어가서 철판을 일부 뚫어야 하는데 유속이 심하여 몸도 제대로 가누지 못하는 상태에서 작업이 쉽지 아니할 뿐아니라 자칫 잠수부의 희생(인명피해)이 우려되고

게다가 바지선에 대형크레인을 셋팅하더라도 육상에서 보다 지지력이 월등히 떨어져(바지선은 바다위에 떠있는 상태임)물리적으로 통채로 인양하는 것이 책상에서의 계산대로 되지 않을 것이기 때문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최종 글 글쓴이
오름 청렴결백함, 유지 부탁드립니다. 2 5 16979 2018.03.20(by anonymous) anonymous
오름 기도하겠습니다 3 14100   anonymous
오름 당원이 되고 싶습니다. 방법은??? 6 14502   anonymous
오름 따뜻한 변화와 개혁을 원하는 시민임다 1 4 13170 2017.04.05(by anonymous) anonymous
오름 안후보님ᆢ꼭 대통령 되주세요 ♡ 1 5 15045 2017.03.24(by anonymous) anonymous
91 지금이라도 새출발 하세요 1 8 7107 2016.11.25(by anonymous) anonymous
90 애국에 대해 1 0 5504 2016.01.27(by anonymous) anonymous
89 차이점에 대한 생각 4 9 7396 2016.01.18(by anonymous) anonymous
88 국민 모두가 인재 1 5486   anonymous
87 되돌아보니...... 4 5050   anonymous
86 인재영입..... 1 3 5207 2016.04.07(by anonymous) anonymous
85 안의원님 가는 길 그 누가 막겠오 9 6393   anonymous
84 공동체 3 4802   anonymous
83 오늘 안사모에 가입했는데요 넘 좋네요 6 7 5952 2016.01.04(by anonymous) anonymous
82 희망 5 5978   anonymous
81 사과나무 가든의 어도비 1 5838   anonymous
80 컴퓨터 잘 하시는 분 계신가요?(해킹관련) 1 6335   anonymous
79 홍익인간 6 7706   anonymous
» 세월호 인양 대신 해상위령탑을 세우는 것도 생각해 볼 문제다 3 6894   anonymous
77 누가 황총리후보자에게 돌을 던지랴? 1 2 6870 2015.06.23(by anonymous) anonymous
76 효 란? 2 7522   anonymous
75 불자동차가 사이렌을 울리며 요란하게 어딘가로 치달리고 있다. 0 7120   anonymous
74 사필귀정 즉 모든일은 반듯이 바른길로 돌아간다. 1 3 8101 2015.04.14(by anonymous) anonymous
73 복^^ 1 7687   anonymous
72 솔로몬의 한수 2 8301   anonymous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